주식 기본 지표 PER/PBR/ROE 쉽게 이해하기

주식을 할 때 가장 흔하면서도 중요한 지표가 있다. PER, PBR 그리고 ROE다. 주식을 처음할 때는 몰랐으나 주식을 하면 할 수도 기본에 충실해야 함을 느낀다.

PER (주가 수익률, Price Earnings Ratio) 대충 영어 단어가 주는 의미만 생각하면 주가(Price)와 이익(Earnings) 간의 비율이며 구체적으로 주가를 1주당 순이익으로 나눈 값이다. 여기서 1주당 순이익은 전체 이익을 주식 수로 나눈 값이다. 예를 들어 주가 1만원짜리 기업이 주당 1000원 순익을 거뒸다면 PER은 10이 된다. 따라서 PER이 낮으면 이익에 비해 주가가 저 평가된 종목인 셈이다. 시스템 트레이딩에서 저평가 종목을 검색할 때 유효하게 사용될 수 있는 지표이다.

PER = 주가 / 1주당 순이익 (EPS)

PBR( 주가 순자산 비율, Price Book Ratio)주가(Price)와 자산(Book)간의 비율로 이해하면 되고 구체적으로는 주가를 1주당 순자산가치로 나눈 것이다. 1주당 순자산가치는 전체 자산을 주식 수로 나눈 값이다. PER은 이익을 창출하는 가치와 주식간의 비율이며 PBR은 보유하고 있는 가치와 주식간의 비율이다. PBR이 1미만이라면 기업 장부가치보다 주가가 낮다는 뜻이다. 그러나 PBR이 1미만인 기업을 덥석 매수해서는 안된다. 자산을 정확히 측정하기에는 어렵기 때문이다. 하지만 국내 퀀트의 최고 권위자인 서울대학교 컴퓨터공학부 문병로 교수에 따르면 한국에서는 PER보다는 PBR이 효과적이라고 한다. (나무위키 발췌)

PBR = 주가 / 1주당 순자산가치 (BPS)

ROE(수익률, Return On Equity)자본을 이용해 얼마만큼의 이익을 냈는지를 나타낸다. 이왕이면 같은 자본을 이용해서 더 많은 이익을 내면 더 좋은 것이다. ROE 는 자본과 이익간의 비율(배율)이기에  PBR / PER 로 계산될 수 있다. 예를 들어 자본총액이 1억원인 회사가 천만원의 이익을 냈다면, ROE는 10(%)이 된다.

ROE = PBR / PER

브라운스톤은 ROE/PER > 3보다 클 경우 투자 가치가 있다고 했다. PER 지표 하나만 보기에는 미래 기대감으로 주가가 높게 형성될 수도 있기에 이를 견제하는 의미로 ROE를 연관시킨 것이라 이해할 수 있다. PER보다 최소 3배만큼 ROE도 커져야 한다는 의미이다. 가령 PER이 10이면 ROE는 30(%) 이상되어야 한다. PER이 높을수록 그에 대응하는만큼 수익률도 커져야 투자가치가 있다고 판단한 것이다. 왜 3일까는 일종의 통계자료에서 추정된 값이 아닐까 생각된다. 미국의 통계에 맞춘 자료이니 참조만하길 바란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